Loading...
토도사의 야한소설
현재 접속주소는 todosa.kr 또는 토도사.com , 토도사.net 으로 하시면 됩니다    토도사 독점 공급 보증업체 마마스 가입7일간 무조건 20% 무제한 충전
보증업체
보증업체
보증업체
보증업체
보증업체

어떤 부부 - 3부

토도사 야설 0 167 01.14 02:13
어떤 부부
어떤 부부잠사후 전화벨은 울리고....

명호는 떨리는 마음에 잠시 망설이다가 전화를 받았다.

"여보세요" 상대는 대답이 없었다.

"여보세요?" 묵묵 무답... 명호는 좀 짜증이 났다.

"말씀하세요 전화를 했으면 말을 하셔야죠"

드디어 "안녕하세요" 평범한 30대 여인의 목소리였다.

"네 안녕하세요 혹시?...."

"네 맨트 듣고 전화한건데..."

"아 그러세요 저 첨이거든요"

"네 뭐하시는 분이세요?"



이렇게 처음 오는 전화방에 여자와 서로 인사를 나눈 명호는 서로의 간단한 신상, 나이 직업들을 물었다.

그여인은 성남에 사는 35세의 아들 하나둔 전업주부라 자신을 소개 했다.

하루 종일 심심해서 전화방에 전화를 해분다는 것이 였다.

명호에 만나자는 말에 그여인은 다소 망설였지만 멀리 안갈거죠 하는 묘한 여운을 남기며 나오겠다 했다.

명호는 자신의 핸드폰번호를 알려주며 신사동 사거리 주유소앞에 차를 세울테니

못찾으면 전화를 하라하며 만날 약속을 하고 전화를 끊었다.



명호는 세상 참 이렇게 좋은 것이 있구나 하며 자신의 돌똘이(자지)를 쓰다듬으며 이놈 오늘 유부녀 한번 맛보겠네 하며 회심의 미소를 지었다.

요번일로 명호는 전혀 다른세계에 빠져드는 전조임을 몰랐다.

맨날 돈주고 즐겼던것에 섹스를 전재로 남의 부인과 즐긴다는것에만 기대에 부풀었다.



약속장소에서 기다리던 명호는 약속시간이 다되어도 오지 않킬레 역시 장남 이였군.

우려 했던일이 벌어진것이라 생각 했다.

한 5분만 기다려보고 그냥 가자하며 담배 한대를 물고 있는데 저앞에 정숙한 30대여자가 걸어오는것이 였다.

혹시 저여자? 아니 아닐거야 저여잔 참하게 생겼는데 이런만남을 가질가....

30대 여자는 명호 차를 흘깃보고 D호와 눈이 마주쳤다

혹시 그러나 그여자는 눈길을 피하곤 주유소 편의점으로 들어 갔다.

"그럼 그렇치 저렇게 평범한 여자가 이런것을 하겠어" 하며 명호는 30대의 여자가 만약 오늘 주인공이라면 하는 상상을 했다 외모는 비록 미인은 아니지만 30대중반에 흔히 볼수있는 단정한 유부녀와의 섹스 뭔가 색다를 느김에 빠져들것만 갔았다.

160이 안되는 자그만 키에약간 통통한 체격 귀엽다는 생각도 들었다.

명호보다도 3살이나 만은 여자지만 귀엽고 섹시한 생각이 드는 명호는 자신에게 다소 놀라웠다.

막 차를 출발하려 하는데 누군가 차창을 두두리는것이 였다.

그녀였다 명호가 혹시나 하는 그녀가 오늘의 약속되 여인 이였다.

"많이 기다렸죠 아이때문에 조금 늦었어요하며 살며시 웃으며 명호 옆자리에 오르는 것이 였다.

보증업체
보증업체
보증업체
보증업체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471 여름 여행기 (하편) 토도사 야설 01.21 32 0
33470 밤 굽는 마을 (상편) 토도사 야설 01.21 80 0
33469 밤 굽는 마을 (하편) 토도사 야설 01.21 47 0
33468 아내와 비디오방에서 -상 토도사 야설 01.21 144 0
33467 아내와 비디오방에서 - 중 토도사 야설 01.21 89 0
33466 아내와 비디오방에서 -하 토도사 야설 01.21 84 0
33465 미시간호사 (상편) 토도사 야설 01.21 179 0
33464 미시간호사 (중편) 토도사 야설 01.21 92 0
33463 미시간호사 (하편) 토도사 야설 01.21 60 0
33462 빈틈. 1 토도사 야설 01.21 96 0
33461 빈틈. 2 토도사 야설 01.21 61 0
33460 빈틈. 3 토도사 야설 01.21 37 0
33459 빈틈. 4 토도사 야설 01.21 32 0
33458 날잡아 먹어라 - 상 토도사 야설 01.21 61 0
33457 날잡아 먹어라 - 중 토도사 야설 01.21 3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