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실시간이슈
토도사 독점 공급 보증업체 마마스 가입7일간 무조건 20% 무제한 충전
보증업체
보증업체
보증업체
보증업체
보증업체

MLB 역대 2위 '선발 평균자책점 0.33' 김광현, 신인왕 보인다(종합)

1 토도사 0 196 09.15 20:31
올 시즌 평균 자책점 0.63…선발 5경기에선 0.33으로 위력투
MLB 전설 발렌수엘라, 깁슨 소환


MLB 역대 2위 '선발 평균자책점 0.33' 김광현, 신인왕 보인다(종합)세인트루이스 공식 SNS "김광현, 올해 신인왕?"
[세인트루이스 공식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올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 입성한 'KK' 김광현(32·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경이적인 데뷔 시즌을 보내고 있다.

김광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밀러 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더블헤더 1차전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삼진 6개를 곁들여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김광현은 팀 타선이 터지지 않아 역전패하는 바람에 시즌 3승이 무산됐으나 메이저리그 진출 후 개인 한 경기 최다 이닝과 최다 탈삼진 기록을 세웠다.

선발로 4경기 연속이자 24이닝 연속 비자책 행진을 이어간 김광현은 평균자책점을 0.83에서 더욱 0.63으로 낮췄다.

선발로 등판한 5경기에선 평균자책점 0.33의 압도적인 성적을 올렸다. 가히 '역대급' 평균자책점이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ESPN은 "32세 메이저리그 신인 김광현이 오늘 7이닝 무실점 투구로 첫 5경기 선발 등판에서 평균자책점 0.33을 기록했다"며 "이는 평균자책점을 공식 집계한 1913년 이후 역대 2위 기록"이라고 소개했다.

이 부문 1위 기록은 1981년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뛰던 페르난도 발렌수엘라의 0.20이다.



1980년 다저스에서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발렌수엘라는 첫해 구원 투수로만 10경기에 등판했다.

이듬해 선발로 변신한 발렌수엘라는 첫 5경기에서 평균자책점 0.20을 기록한 뒤 13승 7패, 평균자책점 2.48로 시즌을 마치고 그해 내셔널리그 사이영상과 신인왕을 석권했다.

김광현은 발렌수엘라에 이어 세인트루이스 구단 영구 결번의 주인공인 밥 깁슨도 소환했다.

세인트루이스 지역 매체인 '세인트루이스 포스트-디스패치'는 "선발로 4경기 연속 5이닝 이상 투구하며 자책점을 기록하지 않은 세인트루이스 투수는 김광현이 1968년 깁슨에 이어 처음"이라고 전했다.

깁슨은 1968년 최고의 시즌을 보냈다. 그해 34경기에 나선 깁슨은 22승 9패 평균자책점 1.12를 기록하며 내셔널리그 최우수선수(MVP)와 사이영상을 동시에 받았다.

깁슨은 1981년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고, 등 번호 45번은 세인트루이스의 영구결번으로 지정됐다.

애덤 웨인라이트, 크리스 카펜터 등 구단을 대표하는 에이스들도 달성하지 못했던 기록을 '베테랑 신인' 김광현이 해낸 셈이다.

김광현의 눈부신 활약에 매료된 세인트루이스 구단은 내셔널리그 신인왕 지원사격에 나섰다.

세인트루이스 구단은 이날 경기 후 공식 소셜미디어(SNS) 계정을 통해 김광현의 눈부신 기록과 함께 "올해의 신인왕?"이라는 짧은 문구를 남겼다.

[email protected]

▶코로나19 속보는 네이버 연합뉴스[구독 클릭]
▶[팩트체크]경찰 출석해 조사만 받으면 피의자?
▶제보하기


보증업체
보증업체
보증업체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
45284 논란의 '뮬란', 이틀째 박스오피스 1위 질주 1 토도사 04:31 198 0 0
45283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 놀라운 언브레이커블 히스토리는? 1 토도사 04:31 139 0 0
45282 [무비] 반응 뜨겁다…‘뮬란’, 둘째 날에도 박스오피스 1위 1 토도사 04:31 192 0 0
45281 '트라이얼 오브 더 시카고 7', 넷플릭스 마스터피스..10월 공개 1 토도사 04:31 131 0 0
45280 [스타★톡톡] 이희준, 캐릭터 붙기 위해 발로 뛴 스토리 1 토도사 04:31 161 0 0
45279 손흥민, '새 동료' 베일 인스타그램 팔로우…'KBS 라인 기대' 1 토도사 04:31 123 0 0
45278 '이적설' 김민재, 소속팀 베이징 궈안 경기 결장 1 토도사 04:31 194 0 0
45277 [현장목소리] 설기현 감독의 자책, “내가 무능했다, 더 잘해야 한다” 1 토도사 04:31 115 0 0
45276 김형열 감독, “2명이나 부상 아웃, 황당한 일이다” 1 토도사 04:31 172 0 0
45275 [현장 리액션] '9경기 무패' 제주 안현범, "질 거 같다는 느낌이 없네요" 1 토도사 04:31 166 0 0
45274 전북 현대, 내일 부산과 홈 경기 치러 1 토도사 04:31 115 0 0
45273 [J리그 리뷰] '김승규 풀타임' 가시와, 히로시마와 1-1 무승부 1 토도사 04:31 163 0 0
45272 [오피셜] 토트넘, 베일+레길론 영입 공식 발표...공격+수비 강화 성공 1 토도사 04:31 176 0 0
45271 [공식발표]'베일 이즈 백' G베일 7년만 토트넘 컴백 등번호 9번, 레길론도 함께 왔다 1 토도사 04:31 171 0 0
45270 [S탠바이] '이강인 출격' 발렌시아, 셀타 비고전 선발 명단 발표...2연승 도전 1 토도사 04:31 174 0 0
45269 [공식발표] 리버풀, 조타 영입…5년 계약+이적료 680억 1 토도사 04:31 183 0 0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