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실시간이슈
토도사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저희가 추천드리는 업체 많이 이용부탁드립니다. 더욱 열심히 하는 토도사가 되겠습니다.    토도사 제휴상담은 텔레 @todo77 혹은 @idc69 로 해주시면 됩니다    인증업체후기 게시판에 제휴 사이트 이벤트 및 당첨사례 게재하고 있습니다    현재 접속주소는 todosa.kr 또는 토도사.com , 토도사.net 으로 하시면 됩니다   

[BIFF]변요한 "연기 요즘 더 재밌어져..좀 더 욕심내고 싶다"(종합)

1 토도사 0 197 10.09 20:31
16337791819077.jpg배우 변요한/사진=민선유 기자
[헤럴드POP=부산, 이미지 기자] 변요한이 점점 연기가 재밌어진다고 고백했다.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액터스 하우스 '변요한'이 9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KNN 시어터에서 열렸다.

이날 변요한은 "공연하고 독립 영화를 찍다가 '미생'의 '한석율' 같은 캐릭터는 처음 만났다. 사랑을 받는 동시에 불안함이 너무 빠르게 왔던 것 같다"며 "그대로 각인되어버리면 큰일나겠다 싶었다. 배우로서 보여드리고 싶은 게 많아서 그랬던 것 같다"고 회상했다.

이어 "배우들이 다 반짝거리는 순간들이 있겠지만, 뒤늦게 되게 반짝거렸던 순간이었구나를 느꼈다. 굉장히 추억 같은 느낌이다"며 "앞으로 만날 작품과 캐릭터 역시 더 반짝거리게 해야겠다는 생각으로 모든 작품에 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변요한은 "연기할 때 자유롭게 틀을 깨면서 가고 싶은 게 있다. 불안하더라도, 두려움이 있더라도 내가 생각하는 자유로움의 틀이 깨지는 순간 용기도 생기는 것 같다. 그래야지 나 자신을 사랑할 수 있겠더라. 늘 캐릭터, 인물에만 투자했었는데 어느 순간 나도 사랑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나도 내가 무슨 생각하고 살아가는지 솔직히 모르겠다. 공식적인 것도 필요하겠지만, 마음이 가야 내가 연기할 수 있다. 내가 마음이 움직이는 대로 가는 것 같다. 다 하지 말라고 했던 작품도 내가 하고 싶은 마음도 있다. 그런 선택을 할 때 자유로워지는 것 같기도 하고, 그 선택을 했으면 내가 책임을 져야 하기 때문에 끝까지 가고 싶은 것도 있다"고 밝혔다.

뿐만 아니라 변요한은 "난 연기가 너무 재밌다. 요즘 더 재밌어지는 것 같다. 카메라를 모르다가 알기 시작했고, 알면서 모른 척하고 싶었고, 자유로워지고 싶었는데 그 자유로움이 도가 지나쳐서 촬영감독님과 사람들이 카메라 밖으로 나가지 말라 등 그걸 왔다 갔다 하는 과정을 거치고 이제는 연기가 왜 이렇게 재밌지? 이런 생각이 든다. 재밌어서 불안할 정도로 너무 재밌다. 그 이유가 목표가 많이 바뀌어서 그런 것 같다. 연기하면서 예전에는 나를 위해서 한 적이 많다면, 글에 나오는 인물과 그 세상을 내 신념과 마찰을 일으켜서 잘 표현하고 싶다. 내 초심인 관객 한분이라도 감동을 한다면 연기할 거라고 생각을 하니깐 오히려 연기하기가 더 재밌고, 좋다. 자신도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은퇴 언제 해도 후회하지 않을 정도로 열심히 하고 있다"며 "정말 자신 있게 말씀 드릴 수 있는 건 작년부터 해서 나한테 필요한 베이스들은 개척한 것 같다. 좀 더 욕심내고 싶다는 생각을 솔직하게 한다. 멜로 장르도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고, 할 자신도 있다"고 자신했다.

'액터스 하우스'는 동시대 한국 영화계를 대표하는 배우들을 초청, 그들의 연기에 관한 친밀하면서도 심도 깊은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스페셜 프로그램이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
178588 한류·넷플릭스 금지된 중국서 ‘오징어게임’ 열풍, “달고나 가게 등장” 1 토도사 16:31 167 0 0
178587 스티븐 킹이 꼽은 ‘오징어게임’ 명대사, “같이 좀 먹고 삽시다”…영어자막 “닥치고 계란 잡아”[MD할리우드… 1 토도사 16:31 122 0 0
178586 넷플릭스, 트랜스젠더 혐오 논란 ‘더 클로저’ 제작비 유출 직원 ‘해고’ 1 토도사 16:31 165 0 0
178585 [송영애의 영화이야기] 2021 부국제에서 만난 ‘더 아일랜드’와 경계의 무의미함 1 토도사 16:31 131 0 0
178584 '베놈', '듄', '이터널스'..할리우드 대작이 몰려온다 [★날선무비] 1 토도사 16:31 162 0 0
178583 넷플릭스, ‘오징어게임’ 253억원 제작비 유출한 직원 해고[MD할리우드] 1 토도사 16:31 138 0 0
178582 디즈니 플러스 "디즈니 글로벌 역량-최고 콘텐츠 제작자 연결" 1 토도사 16:31 155 0 0
178581 '듄' 후속편을 위한 155분…새로운 SF 세계관의 탄생 [엑's 리뷰] 1 토도사 16:31 188 0 0
178580 美 골든글로브, 사상 초유 보이콧 사태에도 내년 1월9일 시상식 강행 1 토도사 16:31 164 0 0
178579 '어나더 레코드' 신세경, 가을 서촌서 만난 사람들..아무도 몰랐던 이야기 1 토도사 16:31 156 0 0
178578 독주 '베놈2' vs 2위 '007 노 타임 투 다이' [주말흥행기상도] 1 토도사 16:31 166 0 0
178577 美 골든글로브, 보이콧·생중계 중단에도…내년 1월 9일 시상식 강행 [종합] 1 토도사 16:31 108 0 0
178576 '위드코로나' 성공 BIFF vs 불륜→이혼→또..日배우 [업앤다운] 1 토도사 16:31 116 0 0
178575 59세 톰 크루즈 성형수술했나? 퉁퉁부은 얼굴에 팬들 “경악”[해외이슈] 1 토도사 16:31 122 0 0
178574 깐부 할아버지 오영수의 신념, 저절로 박수 [강민경의 전지적 덕후시점] 1 토도사 16:31 161 0 0
178573 갯마을, 신민아- 김선호의 '차차차!' 1 토도사 16:31 151 0 0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