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실시간이슈
토도사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저희가 추천드리는 업체 많이 이용부탁드립니다. 더욱 열심히 하는 토도사가 되겠습니다.    토도사 제휴상담은 텔레 @todo77 혹은 @idc69 로 해주시면 됩니다    인증업체후기 게시판에 제휴 사이트 이벤트 및 당첨사례 게재하고 있습니다    현재 접속주소는 todosa.kr 또는 토도사.com , 토도사.net 으로 하시면 됩니다   

'자체연습경기 구심 자청' 조계현 KIA 단장 "선수들 기 살려주기 위한 이벤트, 구심 어려움 느꼈다"

1 토도사 0 154 07.18 20:01
'자체연습경기 구심 자청' 조계현 KIA 단장 사진캡처=갸티비 유튜브 중계화면[스포츠조선 김진회 기자] KIA 타이거즈는 최근 NC 다이노스의 코로나 19 방역 지침 위반 게이트로 인해 리그가 조기중단되면서 자체 연습경기로 실전감각을 유지하고 있다.

18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선 리그 중단 이후 세 번째 자체 연습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KIA 팬들이 가장 관심을 가진 부분은 "구심이 누구냐"였다. KIA는 지난 두 차례 연습경기에서 포수 뒤 위치한 구심과 중계 캐스터없이 자체 연습경기를 진행했다.

이날은 달랐다. 포수 마스크와 프로텍터를 착용한 구심이 포수 뒤에 등장했다. KIA 팬들이 구심의 정체(?)에 대해 궁금해하자 중계 캐스터는 "타이거즈 출신 다승왕"이라는 힌트를 건넸다. 이어 "구심이 누군지는 2회가 끝난 뒤 공개하겠다"고 얘기했다.

2회가 끝나자 예고대로 캐스터는 구심의 정체를 밝혔다. 주인공은 현역 시절인 1993년과 1994년, 2년 연속 해태 타이거즈 소속으로 KBO리그 다승왕에 올랐던 조계현 KIA 단장이었다.

조 단장은 이날 스포츠조선과의 전화통화에서 "선수들의 기를 살려주려고 구심을 자청했다"며 "맷 윌리엄스 감독에게 구심을 보겠다고 하니 좋아하더라"고 밝혔다.

조 단장은 최대한 정확한 판정을 위해 포수 뒤에 찰싹 붙어 투수가 던지는 볼의 궤적을 봤다. 조 단장은 "판정을 못하면 선수들의 야유가 심할까봐 옐로 카드도 주머니 속에 넣어두고 나갔다.(웃음)"며 재미있는 비하인드 스토리도 들려줬다.

선수단 코로나 19 검사를 위해 5이닝으로 연습경기를 마친 조 단장은 "포수 장비를 착용하니 덥긴 덥더라"며 "삼성 라이온즈 투수 코치일 때도 연습경기에서 구심을 보긴 봤다. 다만 홈 플레이트 앞에서 뚝 떨어지는 공에 대한 스트라이크와 볼 판단이 어렵더라. 구심들의 어려움을 느꼈다"고 설명했다. 김진회 기자 [email protected]

▶재테크 잘하려면? 무료로 보는 금전 사주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
151758 허준호 "류승완 감독, 미쳤다! 크게 느껴지는 사람" [인터뷰M] 1 토도사 12:31 198 0 0
151757 [인터뷰 종합] 허준호 "김윤석 연기 대가X조인성 깊어져"..자화자찬 아깝지 않은 '모가디슈' 1 토도사 12:31 106 0 0
151756 조인성, 41세 생일에 공개된 역대급 미담…"5억 기부해 탄자니아 학교 설립" [공식] 1 토도사 12:31 117 0 0
151755 알고보면 더 재밌다..'모가디슈' 탈출 카체이싱 뒷이야기 1 토도사 12:31 165 0 0
151754 조인성, 탄자니아 학교 설립에 5억원 기부…뒤늦게 알려진 선행 1 토도사 12:31 108 0 0
151753 “인성甲” 조인성, 5억원 기부해 탄자니아 학교 설립[공식] 1 토도사 12:31 119 0 0
151752 '베를린'의 류승완, 이번엔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 갔다 1 토도사 12:31 126 0 0
151751 [공식]조인성, 탄자니아 빈곤 지역에 학교 세웠다…5억원 기부 1 토도사 12:31 197 0 0
151750 허준호 "아기였던 조인성, '모가디슈'로 그릇 깊어져..보기만 해도 좋아" [인터뷰④] 1 토도사 12:31 110 0 0
151749 '문화가 있는 날' 영화 관람료도 인상…"오늘이 마지막 '5000원' 기회" 1 토도사 12:31 193 0 0
151748 '모가디슈' 허준호 "진짜 팬인 김윤석, 역시 대배우라고 느꼈다" [인터뷰③] 1 토도사 12:31 176 0 0
151747 허준호 "열정적인 '모가디슈', 김윤석→조인성과 몰입하는 재미" [인터뷰②] 1 토도사 12:31 175 0 0
151746 '모가디슈' 허준호 "감독 류승완, 좋은 의미로 미쳤다…작은 거인 같아" (인터뷰) 1 토도사 12:31 196 0 0
151745 '모가디슈' 허준호 "'아기'였던 조인성, 깊어진 모습 멋있더라"[인터뷰②] 1 토도사 12:31 157 0 0
151744 '모가디슈' 허준호 "조인성, '아기'로만 봤는데…그릇 깊어져" [MD인터뷰②] 1 토도사 12:31 164 0 0
151743 허준호 "류승완 감독은 미쳤다!…'모가디슈', 내가 꿈꾸던 작품" [MD인터뷰①] 1 토도사 12:31 182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