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실시간이슈
토도사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저희가 추천드리는 업체 많이 이용부탁드립니다. 더욱 열심히 하는 토도사가 되겠습니다.    토도사 제휴상담은 텔레 @todo77 혹은 @idc69 로 해주시면 됩니다    인증업체후기 게시판에 제휴 사이트 이벤트 및 당첨사례 게재하고 있습니다    현재 접속주소는 todosa.kr 또는 토도사.com , 토도사.net 으로 하시면 됩니다   

“이탈리아 리비에라의 색감으로…수채화처럼 경쾌하고 발랄하게”

1 토도사 0 138 06.11 04:31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 ‘루카’에 참여한 한국인 애니메이터들[경향신문]

“이탈리아 리비에라의 색감으로…수채화처럼 경쾌하고 발랄하게”애니메이션 <루카>의 한 장면 |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조성연·김성영씨 화상 인터뷰
바다괴물·인간 소녀 ‘우정’ 다뤄
영화 속처럼 이해와 공존의 작업

디즈니·픽사의 신작 애니메이션 <루카>는 이탈리아 해변 마을이 배경이다. 맑은 햇살, 청량한 바다, 한적한 동네, 달콤한 젤라토…. 육지에 나오면 인간 모습을 갖추는 바다괴물 소년들과 인간 소녀의 우정과 모험이 펼쳐진다. 기존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보다 한층 가볍고 밝다.

<루카>에 참여한 한국인 애니메이터들을 지난 9일 화상으로 인터뷰했다. 픽사에 근무한 지 21년차인 조성연 마스터 라이터와 10년차인 김성영 레이아웃 아티스트다. 실사 영화로 치면 마스터 라이터는 조명, 레이아웃 아티스트는 촬영에 해당한다.

“이탈리아 리비에라의 색감으로…수채화처럼 경쾌하고 발랄하게”조성연 마스터 라이터 |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제공

조성연씨는 이탈리아 리비에라의 작은 도시를 상상하며 작업했다고 한다.

해당 지역과 비슷한 곳의 동영상을 찾아보고, 해가 어디서 떠서 어디로 지는지도 연구했다.

<루카>의 시대적 배경이 1950~1960년대였기에, 그 당시의 바다가 얼마나 깨끗했는지도 따로 찾아봤다.

바다괴물과 그들이 사는 물속 세계를 창조하는 것은 <루카>의 핵심 테크닉 중 하나였다. 바다괴물들은 물이 마르면 곧바로 인간처럼 변신한다는 설정이기에, 비늘과 피부의 경계를 자연스럽게 표현하는 것도 중요했다. 역시 바닷속 세계를 다룬 <도리를 찾아서>에도 참여한 적 있는 김성영씨는 “<도리를 찾아서>는 물의 색감이 조금 어두웠는데 <루카>는 그보다 경쾌하고 발랄한 색감”이라고 설명했다. 조씨 역시 “엔리코 카사로사 감독이 수채화를 그리는 듯한 느낌으로 가자고 제안했다”며 “여름 영화를 지향해 채도가 높다”고 말했다.

“이탈리아 리비에라의 색감으로…수채화처럼 경쾌하고 발랄하게”김성영 레이아웃 아티스트 |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루카>는 이질적인 정체성을 가진 두 종족이 차츰 서로를 이해하고 공존하는 과정을 그린 영화이기도 하다. 미국 회사에서 근무하는 한국인인 두 아티스트들의 느낌도 남다르다. 김씨는 “처음에는 아시아인 이민자로서 스스로를 그대로 드러내 보이는 데 대한 거부감이 있었다”며 “<루카>에서도 보이듯, 스스로 정체성을 드러내지 않으면 커뮤니티에서도 완벽히 받아들여주지 않는다. 살면서 스스로를 조금씩 열어나갔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세계 최고의 애니메이션 스튜디오라 할 수 있는 디즈니·픽사의 근무환경도 전했다. 많은 좋은 조직이 그러하듯, 그곳 역시 수직구조가 아닌 수평구조를 지향한다. 조씨는 “슈퍼바이저가 일을 시키는 게 아니라 함께 논의한다”고 말했다. 김씨는 “사람들이 착해서 그런 게 아니라, 시스템적으로 그렇게 일하도록 돼 있다”고 전했다. 슈퍼바이저도 고정직이 아니다. 작품에 따라 슈퍼바이저를 지원받고 인터뷰를 거쳐 선정된다. 슈퍼바이저와 팀원 역할을 번갈아 맡을 수 있도록 한다.

<루카>의 작업은 코로나19 상황이 극도로 좋지 않았던 지난해 진행됐다. 두 애니메이터 역시 대부분 재택근무로 작업했다. 작업을 마무리하며 진행한 파티도 각자 집에서 열었다. 디즈니·픽사는 각자 집으로 식재료를 보내준 뒤 이탈리아 요리사를 초청해 화상으로 요리 강의를 열었다. 직원들은 각자 파스타를 만들어 먹으며 회식했다고 한다. <루카>는 오는 17일 개봉한다.

백승찬 기자 [email protected]

▶ [뉴스레터] 식생활 정보, 끼니로그에서 받아보세요!
▶ [알림] 경향신문 경력사원 모집
▶ 경향신문 프리미엄 유료 콘텐츠가 한 달간 무료~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
141645 이성민→김유정 '제8일의 밤', '깨어나서는 안 될 것'이 불러온 또 다른 지옥 1 토도사 12:31 143 0 0
141644 '제8일의 밤' 이성민→김유정, '그것'에 벗어날 수 없는 숙명 1 토도사 12:31 104 0 0
141643 [Y초점] '모가디슈'→'인질', 올여름 정면돌파...韓영화 구원투수 될까 1 토도사 12:31 122 0 0
141642 [리뷰] '빛나는 순간' 33살 나이차, 파격 너머의 진심 1 토도사 12:31 131 0 0
141641 BIFF 아시아콘텐츠어워즈 출품작 공모 1 토도사 12:31 188 0 0
141640 애니 '루카' 감독 "'미래소년 코난'에 열광, 12살에 인생친구 만나" 1 토도사 12:31 171 0 0
141639 전 구간 8K Full 촬영 공포 영화 '귀문', 8월 개봉 확정 1 토도사 12:31 112 0 0
141638 [단독]'대세' 김민경, '어서와-빌푸네 밥상' MC된다 1 토도사 12:31 122 0 0
141637 '간 떨어지는 동거' 김도완, "내 MBTI는…" 1 토도사 12:31 195 0 0
141636 '범죄도시2' 크랭크업…금천서 강력반 4년 뒤 이야기 1 토도사 12:31 182 0 0
141635 베일 벗은 '모가디슈'..김윤석X조인성의 절박함 1 토도사 12:31 124 0 0
141634 CGV, 뮤지컬 '더 데빌' 공연실황 상영…조형균 송용진 무대인사 1 토도사 12:31 193 0 0
141633 리암 니슨 '30시간 안에 482㎞ 빙판을 건너라' 영화 '아이스 로드' 티저 예고편 공개 1 토도사 12:31 190 0 0
141632 '랑종' 대를 이은 무당 가문의 미스터리…이국적인 풍광 속 강렬한 분위기 1 토도사 12:31 192 0 0
141631 이탈리아 여름날의 성장담…디즈니·픽사표 힐링 영화 '루카' [N리뷰] 1 토도사 12:31 153 0 0
141630 도끼로 잔인하게...오컬트 호러 '7번째 날', 오늘 개봉 1 토도사 12:31 200 0 0